Home 고객센터 공지사항
 
제   목  
암퇘지·수퇘지 따로 기르면 사료비 줄고 육질 좋아
[ 2018-08-14 16:11:51 ]
글쓴이  
운영자
조회수: 993        

암퇘지·수퇘지 따로 기르면 사료비 줄고 육질 좋아

- 함께 키울 때보다 1등급 이상 판정 많아 소득에도 보탬 -

암퇘지와 수퇘지를 따로 기르면 사료비는 줄고 육질은 좋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과 서울대학교의 공동 연구 결과, 고기용 돼지를 암컷과 수컷으로 나눠 기르면 함께 기를 때보다 총 사료비는 3.4% 적게 들고, 1등급 이상 판정은 25%p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 연구는 3개월간 돼지 160마리를 80마리씩 두 집단으로 나눠 한 집단은 암퇘지와 수퇘지를 따로 기르고, 다른 집단은 함께 기르며 관찰했다.

그 결과, 따로 기른 집단의 돼지는 함께 기른 집단의 돼지보다 1마리당 총 사료비가 3.4% 덜 들었다. 1등급 이상의 비율도 25%p 높았다. 결과적으로, 1마리당 9,000원 정도 이익이었다.

돼지는 암수에 따라 성장 흐름(성장 곡선)이 다르다. 수퇘지는 냄새(웅취) 때문에 거세하는데, 이 경우 암퇘지보다 등지방두께도 두꺼워지고 사료 요구율도 높아지는 단점이 있다.

따라서, 농가에서는 젖을 뗀 뒤부터는 암수를 나눠 키우되, 암퇘지는 체중이 115kg120kg일 때, 거세 돼지(수퇘지)110kg115kg에 출하하는 것이 좋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양돈과 김영화 농업연구사는 ·수 분리 사육으로 사료비는 줄이고 돼지고기의 품질을 고르게 생산함으로써 우리나라의 양돈산업 경쟁력도 높일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수 분리 사육 중인 기신농장 천용민 대표는 따로 기르니 관리도 편해졌고, 성별에 따라 출하 시기를 조절할 수 있어 도체(고기) 등급이 올라 경영에 도움이 된다.”라고 말했다.

책임운영기관인 국립축산과학원은 농가에서 출하하는 돼지의 균일도를 높여 도체 등급을 올릴 수 있도록 출하 돼지 자동 선별 장치를 개발하고, 산업체를 통해 보급하고 있다.




1/4, 총 게시물 : 61
번호 제 목 작성자 올린날짜 조회수
작년 소 판정두수 1.3% 감소·돼지 3.8% 증가 운영자 2019-04-01 1299
무허가축사 적법화, 여전히 실적 ‘저조’ 운영자 2019-04-01 1281
약세 전망 美 돈가 급등 운영자 2019-04-01 1165
무더위에 지친 한우, 육질‧체중 감소 주의 운영자 2018-08-14 1322
“젖소~ 안개 분무 시설로 더위 이겼소” 운영자 2018-08-14 1330
암퇘지·수퇘지 따로 기르면 사료비 줄고 육질 좋아 운영자 2018-08-14 994
김영란법 농축수산물 제외 재추진 운영자 2018-06-18 1064
“올 봄 구제역, 분뇨·가축 운반차량 통해 전파” 운영자 2018-06-18 1337
산란계 사육면적 넓힌다···7월부터, 마리당 0.05㎡→0.075㎡로 운영자 2018-02-27 1199
사육환경·질병제어 위한 전천후 계사 필요 운영자 2018-02-27 1042
구제역 확인 검사 축소 운영자 2018-02-27 1033
무허가축사 적법화 기한연장 법으로 명시 운영자 2018-02-27 1042
‘동물복지 축산업’ 개념 정립부터 운영자 2017-10-10 1091
환절기, 모돈 온도·영양 관리에 집중 운영자 2017-10-10 1219
전력 사용량 많은 여름철, 축사 정전 주의 운영자 2017-08-25 1242
축산 체질 바꿀 근본대책 마련하라 운영자 2017-08-25 1234
‘축산물등급판정신청서’ 온라인 처리 실시 운영자 2017-08-18 1165
'외국인 숙련기능 점수제 비자’ 1일부터 시행 운영자 2017-08-18 1307
여름철 고병원성 AI 발생 대응책은 운영자 2017-07-17 1185
“여름철 돼지 살모넬라 감염 주의해야” 운영자 2017-07-17 1472
1   2   3   4   끝 페이지
이름 제목 내용
 
 
 
   
아이티포유홈페이지